logo

  1. 공지사항
  2. 언론기사자료
  3. 자유게시판
  4. 자료실
  5. 협회화보뉴스
  6. 협회보
  7. 회원의견수집란
  8. 협회관련기관사이트

 


전 쇼트트랙 선수 김동성 씨가 친모를 살인 청부한 교사와 내연관계라는 보도가 나와 충격을 주고 있다.

18일 ' CBS 라디오 김현정의 뉴스쇼'에서 CBS 김정훈 기자가 최근 보도된 교사의 친모 살인 청부 사건의 후속 취재 이야기를 전했다.

이날 방송에서 김 기자는 "우선 여교사 A씨에게 내연남이 있던 것은 사실이었다"며 "두 사람이 처음 만난 건 지난해 4월로 추정이 된다. 점차 은밀한 관계로 이어졌고 지난해 말에는 둘이서만 해외여행을 가지까지 했다"고 말했다.

이어 김 기자는 "그런데 A씨 어머니가 재력가인데 그걸 바탕으로 A씨는 내연남에게 최고급 수입 명품 차량과 유명 브랜드의 시계 등을 선물로 줬다. 이렇게 건네진 물품이나 돈을 파악해보니 몇억 대에 이르렀다"고 설명했다. 그런데 이 내연남이 전 쇼트트랙 국가대표 선수이자 유명 방송인으로 활약했던 김동성 씨였던 것.

이날 방송에서 공개된 녹취록에서 김 씨는 "A씨가 은마아파트가 있다며 등기부등본까지 떼서 카톡으로 보내주는 등 금전적으로 다가왔다"며 "나중에 A씨가 친족살해 시도를 했다고 그 어머니한테 말씀을 듣고 깜짝 놀랐다"고 말했다.

이어 그는 '선물을 먼저 요구한 건 전혀 아니냐'는 질문에 "선물을 주고 또 뭐 갖고 싶냐 계속 물어봤다"며 "그러면 제가 시계 이거 좋아해, 차 이거 좋아해 이렇게 얘기했다"고 답했다.

이에 대해 김 기자는 "말만 하면 턱턱 선물이 나온 거다. 그런 짐작을 하며 뭐를 좋아한다고 말해온 것이다"라며 "이런 점들에 비춰 일반인이 아닌 공인인 김씨가 최소한 도덕적으로 비판받을 만한 여지는 분명히 있을 거다. 저희가 김씨의 실명을 공개하기로 판단한 이유가 바로 이 점이다"고 강조했다.

하지만 경찰과 검찰 모두 김 씨가 내연남이었다는 사실을 알았지만, 전혀 수사되지 않은 것으로 알려졌다. 심지어 김 씨는 수사에 협조할 용의까지 있었지만, 경찰과 검찰은 전화통화조차 하지 않는 등 수사에 소극적이었던 것으로 확인됐다.

김 기자는 이에 대해 "이해가 안돼서 (경찰에) 물어봤다"며 "그랬더니 경찰은 '존속살해 예비'라는 범죄를 입증하는 일은 충분해서 그 나머지 부분은 수사하지 않았지만, 검찰에 수사 필요성을 언급했다고 하더라"고 말했다.

그러면서 김 기자는 "그러나 경찰 수사 결과를 넘겨받은 검찰도 역시 이에 대해 수사를 진행하지 않았다"며 "범죄 공모 관계로 보이지 않으니, 굳이 김씨를 부르거나 조사나 수사가 필요 없다는 입장이더라. 그러니까 범행 동기도 나오지 않았던 거다"고 지적했다.

범행 동기를 간과한 경찰·검찰의 수사에 대해 검사 출신 변호사는 "범행 동기에 따라 살인 예비냐 상해예비냐가 달라진다. 목적이 중요하다"며 "동기에 따라 무슨 예비인지가 확실해진다. 살인사건의 경우에는 동기가 불분명할 경우 무죄가 되기도 한다"고 설명했다.

한편 서울남부지검은 지난달 26일 존속살해예비 혐의로 A씨를 구속기소 했다. 검찰 조사 결과 서울의 한 중요한 교사인 A씨는 인터넷 검색으로 심부름센터 업자를 찾아 이메일을 통해 청부살인을 의뢰한 것으로 알려졌다. 

A씨의 청부 살해 계획은 평소 외도를 의심하던 남편에게 발견됐다. 남편은 A씨의 이메일을 몰래 열어봤다가 심부름센터 업자와 주고받은 내용을 확인하고 지난달 10일 경찰에 신고했다. 

김동성 씨는 지난해 말 아내와 합의 이혼했다. 이혼 소식이 보도되자 당시 김동성은 "원만하게 잘 합의해서 이혼했고, 재산이나 양육권도 대화로 해결했다"고 밝힌바 있다.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sort 조회 수
73572 새누리 자유당이 북한문제, 안보 운운하면 개소리... new 김지현 2019-04-22  
73571 대륙에서 인기폭발인 애완견 샤워기 newimage 이지운 2019-04-22  
73570 [풋볼 이탈리아] 유벤투스 회장, 전용기 타고 ... newimage 김지현 2019-04-22  
73569 넥센 브리검·샌즈 재계약…해커 대신 요키시 영입 new 이지운 2019-04-22  
73568 방민아.gif newimage 최지나 2019-04-22  
73567 도넛 쿠션에 쏙 들어간 나옹.. newimage 이지운 2019-04-22  
73566 닮은꼴.......... newimage 김지현 2019-04-22  
73565 플란다스의 개 ::: 네로 ^^ 아로아 ^^ 파트라슈 newimagemovie 김지현 2019-04-22  
73564 모모에게 헤드락 당하는 사나 newimage 최지나 2019-04-22  
73563 병원 청소노동자 에이즈 환자 주삿바늘에 찔리고 ... newimage 이지운 2019-04-22  
73562 노지선 혀 낼름 newimage 김지현 2019-04-22  
73561 '보유세 증세' 일정 18일 윤곽 나온다... newimage 최지나 2019-04-22  
73560 포니테일 연우 newimage 이지운 2019-04-22  
73559 안흔한 요가녀 newimage 최지나 2019-04-22  
73558 카라타 에리카 newimage 이지운 2019-04-22  
73557 교통경찰의 남녀차별 newimage 최지나 2019-04-22  
73556 맨얼짱 newimage 김지현 2019-04-22  
73555 [후방] 아스카 키라라 newimage 김지현 2019-04-22  
73554 마성의 여인 앨리슨 브리(Alison Brie) newimage 이지운 2019-04-22  
73553 특이점이 온 냥이 밥주기.gif newimage 김지현 2019-04-22